여행후기

나가사키 맛집 운젠 와라쿠 레스토랑

2017-03-31


 
 
 
 

나가사키 3박 4일 여행 중 둘쨋날
히라도에서 운젠으로 이동을 했습니다.
사진으로만 알고 있었던 운젠 대지옥을 볼 수 있는
일정이 기다리고 있었습니다.

운젠에 도착하여 점심식사를 했는데,
와라쿠(和楽) 레스토랑이라는 곳으로
나가사키 맛집으로 꽤 유명한 식당이라고 합니다.



시골 마을의 가정집 같은 분위기를 풍기는 이곳이 와라쿠 레스토랑입니다.
눈에 띌만한 간판 조차 보이지 않는 곳입니다.

지역 특산물을 재료로 하여 음식을 만든다고 합니다.
그림만 봐도 이곳의 지역 특산물이 뭔지 대충 알 수 있겠네요.
쇠고기, 감자, 해산물, 옥수수, 마늘, 딸기?

식당 내부로 들어가는 입구는 술집 분위기가 나네요
일본은 오래전부터 혼술이 유행이었던가요?

한신타이거즈 선수로 추정되는(?) 사인도 보이고
누구인지 알수는 없지만 유명인이 꽤 많이 찾은 듯합니다.

우리 일행이 주문했던 와라쿠 정식입니다.
나가사키 여행중에 식사를 했던 곳은 모두
상차림이 단촐하면서도 정갈하다는 느낌을 받았습니다.
물론, 가이세키 요리는 단촐하지는 않고 어마무시하지많요.
그 중 와라쿠는 제가 먹어봤던 곳중 가장 맛있는 식당이었다고 생각합니다.

상차림에 빠지지 않았던 생선회

지역 특산물인 감자와 소고기를 같이 조리한 감자 볶음?

두부 위에 오코노미야끼를 까라야 마시떼... 는 아니고
가쓰오부시가 올려져 있네요.

면 덕후인 제가 너무나 좋아라 하는 모밀
양이 적어서 아쉬웠어요.
면배 따로 밥배 따로인데...

외국에 나가면 음료를 선택할때도 자신감이 없어지나 봅니다.
일행중 한 사람이 추천하는 음료를
거의 모두가 같은걸로 주문을 했습니다.
멜론맛 밀키스? 암튼 맛있었어요.

회를 아주 좋아하기에(뭔들...)
회가 빠지지 않는 일본에서의 식사는 즐거웠습니다.
일행중 회를 먹지 않는 분이 셋이나 있어서
모두 제 차지가 되었다는

감자를 먹으면서 감탄한 적 있으신가요?
뭐 물론 저는 감자를 아주 좋아하기에(안좋아 하는걸 찾는게 빠르다는...)
삶은 감자에도 감탄을 하며 먹은 적이 몇번 있지만,
이건 참...
감자 먹으러 운젠 가고 싶다는 생각이 들만큼
어찌나 부드럽던지...
감자가 입안에서 살살 녹았습니다.
고기가 아니면 씹을 필요가 없었지요.

두부 역시 두꺼운데도 불구하고 아주 부드러웠습니다.
음식마다 정성이 느껴지더라구요.

후식으로 사과와 귤이 나왔는데,
일본에서도 이렇게 사과를 깎는군요.
귤은 솔직히 우리나라 감귤이 맛있구요 ㅎㅎ

독특한 분위기의 식당 이곳 저곳을 둘러 보며
사진을 찍던 중...

우리나라 상표의 김을 판매하고 있더군요.
일본 사람들이 우리나라 김을 그렇게 좋아한다더니...

일본여행 이틀만에 우리나라 김을 보고 이렇게 반가워 할 줄 몰랐습니다.

12월의 나가사키는 싱싱한 단풍이 남아있었습니다.
저번 가을 시간이 많았음에도 게으름으로 많은 사진을 찍지 못한 아쉬움이 크네요
열심히 사진찍고 열심히 살아야 하는데...

나가사키 맛집 운젠 와라쿠 레스토랑에서의 식사는 아주 만족스러웠습니다.
맛있었던 식사때문이었을까요?
운젠에서의 일정이 더욱 기대가 되었답니다.


2274 Ainomachiotsu
2274 Ainomachiotsu, Unzen-shi, Nagasaki-ken 854-0302 일본
상세보기